김종인 "윤석열 대선후보 선호도 1위는 국민이 정권 심판한 결과"

머니투데이 더리더 임윤희 기자 입력 : 2020.11.12 11:04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이 1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뉴스1
김종인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12일 윤석열 검찰총장이 최근 한 여론조사에서 대선후보 선호도 1위를 차지한 것과 관련해 "윤 총장을 야당 정치인이라고 볼 수 없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비상대책위원회의에서 "현 정부에 소속된 검찰총장의 여론 지지도가 높은 것은 이 정부 내에서 국민이 누구를 가장 신뢰하는가를 뜻하는 것"이라고 언급했다. 

이어 "윤 총장은 스스로가 항상 강조했듯이 법에 따라 검찰총장의 임무를 가장 공정하게 수행해 왔다"며 "일반 국민이 심판한 게 여론조사 결과가 아닌가 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하지만 윤 총장이 지금 지지도가 높다고 해서 야당 정치인이라고 볼 수는 없다"며 "분명하게 말하지만 각자 직분에 맞는 짓을 성실하게 수행하겠다고 하면 거기에 협조적인 자세를 보여야지, 사적이고 정치적인 감정으로 몰아붙이면결국 지금과 같은 상황이 계속 나타날 수밖에 없다"고 했다.
yuni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