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 언더웨어 브랜드 ‘슬림9’, ‘나를 9하다’ 캠페인 진행, 배우 ‘김소연’ 모델 발탁

편안하고 슬림함을 만들어주는 ‘Body Positive’ 표방, 여성들을 불편함에서 ‘구하기 ‘위한 첫 브랜드 캠페인 ‘나를 9하다’

머니투데이 더리더 정민규 기자 입력 : 2021.06.30 17:30
디지털 네이티브 브랜드 기업 ㈜커뮤니케이션앤컬쳐의 여성 언더웨어 브랜드 ‘슬림9’(slim9)은 불편한 속옷으로부터 여성을 구하기 위한 첫 브랜드 캠페인 ‘나를 9하다’를 진행하며, 드라마 펜트하우스와 많은 방송 활동으로 전국민적 인지도를 얻고 있는 배우 ‘김소연’을 모델로 발탁했다고 30일 밝혔다.

‘슬림9’은 자신의 몸을 편안하고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면서 슬림함을 만들어 주는 ‘Body Positive’ (내 몸 긍정주의)를 표방하는 대표적인 여성 속옷 브랜드이다.

이번 ‘나를 9하다’ 캠페인은 아직도 많은 여성들이 볼륨감, 디자인 적 요소만 살린 속옷을 선택하면서 불편함을 감수하는 현실을 극복하고자, 슬림9을 경험해보지 못한 여성들을 이러한 불편함에서 ‘구하기’ 위해 진행하는 슬림9의 첫번째 브랜드 캠페인이다.

슬림9은 이번 캠페인을 통해 여성들이 편안함과 슬림함을 통해 자신의 몸을 있는 그대로 사랑하자는 브랜드 가치를 소비자들에게 공유하기 위해, 불편함을 감수하지 말고 ‘나를 9하자’라는 메시지를 드라마 펜트하우스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배우 ‘김소연’씨와 함께 캠페인을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배우 김소연씨는 드라마 외 방송이나 일상 생활 속에서 대중에게 ‘편안한’ 모습과 드라마 펜트하우스에서 다양한 의상과 패션감각으로 있는 그대로의 ‘슬림함’을 보여주고 있다.

슬림9 은 김소연씨가 2040 여성들에게 캠페인의 메시지를 진정성 있게 전달하고, 슬림9 브랜드 가치를 잘 나타내 줄 수 있을 거라는 판단에서 발탁하였으며, 특히 모델 발탁 과정에서 김소연씨가 실제 슬림9 제품을 사용하는 고객이며 이미 브랜드의 가치를 공감하고 있는 것을 알게 되어, 브랜드 가치와 메시지에서 더욱 진정성 있게 전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커뮤니케이션앤컬쳐의 맹서현 대표는 “’있는 그대로의 편안함과 슬림함’을 전달하는 브랜드 가치와 고객의 더 나은 삶을 위한 ‘고객집착’이라는 회사 가치를 토대로 여성을 위한 속옷 시장을 창출해 나가고 있다”고 말하며, “일상생활에서 많은 활동을 하지만 불편한 속옷으로 고생하는 여성들을 ‘9하고’ 이들이 더 나은 삶과 가치를 만들 수 있는 제품과 라이프 스타일을 계속 제안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번 캠페인은 6월 30일 슬림9 공식 홈페이지를 포함하여 공중파TV CF, 케이블 TV, 디지털에서 동시 진행된다.

커뮤니케이션앤컬쳐의 대표 브랜드인 ‘슬림9’은 2017년 첫 선을 보인 이후 매년 빠른 매출 성장률을 보이고 있는 국내 대표 여성 언더웨어 브랜드이다.

대표제품인 네모팬티가 최근 누적판매량 110만개를 돌파하였고, 지난해 매출규모 면에서 168% 이상의 성장률을 기록하는 등, 편안한 여성 언더웨어 시장을 개척해 나가는 동시에 시장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하면서 기존 상위 브랜드에 도전하고 있다.
jmg1905@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