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환경공단 국가물산업클러스터, 2023 물산업 스타트업 챌린지 창업공모전 시상식 개최

대상 ㈜미드바르-친환경 미립화 원심분무 담수 시스템 기술 선정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3.08.31 23:00
▲사진제공=한국환경공단
-최종 5개팀 선정, 총 5천만원의 사업화자금 지원


환경부 산하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안병옥)은 31일(목), 물산업분야 유망창업기업 발굴 및 육성을 위해 진행된 ‘2023 물산업 스타트업 챌린지 창업공모전’(이하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

공모전은 2020년을 시작으로 매년 5개팀을 선정하여 지원하고 있으며 작년부터는 상금을 확대하여 시제품 제작, 특허출원, 시험분석 등 사업화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이번 공모전은 공단과 (사)한국창업보육협회의 협업으로 전국 창업보육센터 입주 물기업을 대상으로 진행됐으며 총 33개팀이 접수서류 및 전문가 심사 등을 통해 5개팀이 선정됐다.

대상 기업에 선정된 ㈜미드바르는 해수 담수화 시스템에서 기존 역삼투압 방식의 농축수 문제와 비용문제를 대체할 수 있는 기술을 인정받았다.

아울러 공단 국가물산업클러스터에서는 공모전에 참여한 1차 서류심사를 통해 선정된 9개팀을 대상으로 기술·경영, 투자 전문가 컨설팅 등 창업기업의 역량강화를 위한 1박 2일 프로그램도 운영했다.

안병옥 한국환경공단 이사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미래 물산업을 이끌 유망 기업들이 선정되었다“며 ”공단은 앞으로 물산업분야 창업기업들의 경쟁력을 높이고 글로벌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 라고 말했다.
pyoungbok@mt.co.kr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