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여성재단-한국여성사회복지사회 업무 협약

‘여성인권 향상을 위한 연구 협력’, ‘성평등 인식 확산을 위한 교류협력’ 등

머니투데이 더리더 최정면 기자 입력 : 2020.09.17 14:38
▲한국여성재단(장필화 이사장)과 한국여성사회복지사회(양옥경 회장)는 17일 업무 협야식을 가졌다./사진제공=한국여성재단

한국여성재단(이사장 장필화)은 17일 한국여성사회복지사회(회장 양옥경)와 업무 협약식을 가졌다.

협약의 주요 내용은 양 기관 간 ‘여성인권 향상을 위한 연구 협력’, ‘성평등 인식 확산을 위한 교류협력’, ‘기타 양 기관의 발전과 상호 협력에 관한 사항’이다.

창립 21주년을 맞는 한국여성재단과 5주년을 맞은 한국여성사회복지사회는 여성의 권익을 옹호하고 복지 증진 및 역량강화를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함으로써, 궁극적으로 ‘성평등 사회 구현’이라는 공통적인 지향점을 갖는다는 점에서 이번 협약이 양 기관의 사업 추진에 있어 시너지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국여성재단 장필화 이사장은 “한국여성재단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전체 사회복지사의 70% 이상을 차지하는 여성사회복지사의 인권보장과 임파워먼트를 위한 연구와 교육 등의 협력을 확대해나갈 것이다”라고 밝혔다.

또 다른 협약 주체인 한국여성사회복지사회 양옥경 회장은 “여성인권보장과 성평등사회를 지향하는 재단과의 협약을 시작으로, 한국여성사회복지사회와 재단은 상호 협력을 통해 양 기관의 발전을 도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향후, 한국여성재단은 여성 비율이 높은 사회복지, 보건의료, 교육, 문화 등을 포괄하는 사회서비스 분야의 여성들과의 교류 협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choi09@mt.co.kr

많이 본 기사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