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병석 국회의장 “국민 통합과 격차 해소는 시대적 요구"

신년인사회 참석, "실사구시 정치로 갈등 치유와 격차 줄일 것”

머니투데이 더리더 송민수 기자 입력 : 2021.01.07 15:02

▲박병석 국회의장은 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 주최로 청와대에서 화상으로 진행된 ‘2021년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사진제공=국회의장실
박병석 국회의장은 7일 오전 문재인 대통령 주최로 청와대에서 화상으로 진행된 ‘2021년 신년인사회’에 참석해 “국민 통합과 격차 해소는 시대적 요구이다. 실사구시의 정치로 갈등을 치유하고 격차를 줄이는데 전력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박 의장은 국회 영상회의실에서 “우리 국민들은 공동체를 위해 자신을 희생하고 절제했다”며 “이웃과 사회의 안전을 우선하며 개인의 고통을 감내하는 수준 높은 시민 이식을 보여줬다. 또 우리나라는 방역과 경제에서 선방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통합, 민생, 평화, 안전. 길고 고통스러웠던 터널의 빛이 보이기 시작합니다. 마음의 파랑새가 힘껏 날 수 있는 날을 앞당기기 위해 국민 여러분 모두 힘내십시오”라며 인사말을 마무리했다.

이어 박 의장은 새해 소망으로 ‘국민통합, 격차해소’를 적은 메시지 보드를 들고 기념촬영한 것을 끝으로 신년인사회를 마쳤다.
sms@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