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TV 플러스', MBC·SBS 신규 론칭!

드라마∙시트콤∙예능 등 인기 채널 10개 무료 제공, 향후 약 30개까지 확대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12.30 13:12

삼성전자가 자사 스마트 TV에서 제공하는 ‘삼성 TV 플러스’에 지상파 채널인 MBC와 SBS 인기 프로그램을 29일 론칭한다.

삼성 TV 플러스는 TV에 인터넷만 연결하면 영화, 드라마, 예능, 뉴스, 스포츠 등 다양한 카테고리의 콘텐츠를 무료로 즐길 수 있는 채널형 비디오 서비스이다.

삼성 TV 플러스 국내 이용자는 이제 MBC와 SBS의 드라마, 시트콤, 예능 등 10개의 인기 채널을 무료로 감상할 수 있게 됐으며, 향후 서비스 가능한 지상파 채널은 약 30개까지 확대될 예정이다.

새롭게 제공하는 MBC 채널로는 인기 예능 프로그램인 ▲무한도전 ▲신비한 TV 서프라이즈 ▲구해줘! 홈즈와 과거 인기를 끌었던 종영 드라마 ▲이산 ▲커피프린스 1호점 등이 있다.

SBS 채널로는 ▲런닝맨 ▲미운 우리 새끼 ▲뿌리깊은 나무 등이 포함됐으며, SBS 인기 시트콤 다시보기 채널인 ▲레전드 시트콤과 김순옥 작가의 드라마 정주행 채널 ▲순옥명작관 등도 자유롭게 시청할 수 있다.

삼성 TV 플러스 서비스는 2015년에 한국에 첫 선을 보인 후, 미국, 캐나다, 영국 등 전 세계 23개국으로 영역을 넓혔으며, 현재 약 1,300여 개의 채널을 제공하고 있다.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한상숙 부사장은 “삼성 TV 플러스는 이번 MBC, SBS와의 협력으로 고품질 지상파 콘텐츠를 제공하게 됨에 따라 국내 FAST(Free Ad-supported Streaming TV, 광고 기반 무료 스트리밍 서비스) 서비스로서 한단계 더 도약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사용자에게 더 즐겁고 편리한 경험을 제공하고, 파트너사에는 다양하고 혁신적 시도를 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 TV 플러스는 지난 4월 모바일 앱 출시, 5월 스마트 모니터 탑재를 통해 스마트 TV에서 즐겼던 콘텐츠 경험을 다양한 기기로 확대함으로써 삼성 대표 서비스로 거듭나고 있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