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해양수산부와 '대한민국 수산대전' 진행

23일(목)부터 2주간 오징어 ·고등어··참조기·전복·장어·은갈치 등 최대 40% 할인 판매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6.23 14:12

이마트가 해양수산부와 손잡고 국내 수산물 물가 안정과 소비 활성화에 앞장선다.

이마트는 해양수산부와 함께 6월 23일(목)부터 7월 6일(수)까지 2주간 국내 인기 수산물을 최대 40% 할인 판매하는 '2022 대한민국 수산대전'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해수부의 1인당 1만원 한도 20% 할인 지원에 이마트의 자체 할인을 더해 인당 한도 없이 품목별로 최대 40%까지 할인을 받을 수 있다.

먼저 6월 23일(목)부터 29일(수)까지 1주차 행사로 오징어, 고등어, 참조기, 전복, 장어, 멸치 등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최대 4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이며,

이후 30일(목)부터 7월 6일(수)까지 2주차 행사로는 제주 은갈치, 고등어, 굴비, 바지락, 새우, 멸치 등으로 품목을 변경해 할인가에 선보일 예정이다.

대한민국 수산대전 1주차 대표 상품으로는 본격적인 여름 날씨를 앞두고 인기 보양식인 전복과 장어를 할인 판매한다.

'한가득 활전복(1kg, 중사이즈, 국산)'은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기존 정상가 51,800원에서 40% 할인된 31,080원에 선보이며, '한가득 활전복(1kg, 국산)' 대/특 사이즈 역시 40% 할인된 각 34,080원/39,480원에 판매한다. 또한 '대파품은 민물장어 구이세트(550g, 박스)'는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정상가 대비 20% 할인된 31,840원에 구매할 수 있다.

어획량 감소로 가격이 오른 국산 생오징어도 25% 할인 판매한다.

이마트는 오는 6월 29일(수)까지 일주일간 국산 생오징어(마리)를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기존 4,080원 대비 25% 할인된 3,060원에 선보인다.

실제 ATKAMIS 가격 동향에 따르면 오징어(생, 중품, 1kg) 21일 평균 도매 가격은 14,180원으로 21년 6월 21일 평균 도매가격 11,175원 대비 약 27% 가량 올라갔다.

난류성 어종인 오징어의 경우 6월부터 주 어획철이나 아직 인근해 수온이 오르지 않아 어장 형성이 부진해 어획량이 줄었고, 물가 상승으로 인한 비용 증가로 가격이 오르는 것으로 분석된다.

이 밖에도 이마트는 국산 참조기(마리, 해동)을 신세계포인트 적립 시 40% 할인된 588원에 판매하며, 국산 생고등어(대/마리)는 20% 할인된 3,984원에 선보인다.

창고형 할인점 트레이더스 역시 23일(목)부터 7월 6일(수)까지 2주간 해양수산부와 함께 대한민국 수산대전 행사를 진행한다.

먼저 29일(수)까지는 제주 은갈치, 국산 참굴비, 프리미엄 활 광어회 등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에 선보인다.

대표 상품으로 '프리미엄 활 광어회(3~4인분, 팩)' 20톤 물량을 정상가 37,980원 대비 20% 할인된 30,384원에 선보이며, '해동제주은갈치(왕)'는 30% 할인된 13,986원에 구매할 수 있다.

이후 30일(목)부터 7월 6일(수)까지는 2주차 행사로 국산 손질 오징어, 볶음조리용 멸치, 생고등어 등을 최대 3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할 예정이다.

이마트 이세우 수산팀장은 "국내 수산물 가격 할인 행사를 통해 장바구니 물가 안정에 기여하고 수산물 소비 활성화에 앞장서기 위해 해양수산부와 '대한민국 수산대전' 행사를 진행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장바구니 물가 안정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