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G, ‘2022 KT&G 상상마당 홍대 음악지원사업’ 뮤지션 공개 모집

‘밴드 디스커버리’, ‘나의 첫 번째 콘서트’ 2개 부문 모집…단독 콘서트 등 지원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7.01 11:29

KT&G(사장 백복인)가 신인 뮤지션을 발굴해 적극 지원하는 ‘2022 KT&G 상상마당 홍대 음악지원사업’ 참가 대상자를 오는 7월 1일부터 29일까지 공개 모집한다.

이번 공모는 ‘밴드 디스커버리’와 ‘나의 첫 번째 콘서트’ 2개 부문으로 이뤄진다. 먼저, ‘밴드 디스커버리’는 온라인에서 검색 가능한 자작곡을 3곡 이상 보유한 아마츄어 뮤지션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서류심사와 온라인 경연을 거쳐 최종 선정된 2팀에게는 각각 상금을 포함하여 싱글앨범 제작비 등 500만원 상당의 혜택과 상상마당 홍대에서의 주말공연 기회가 제공된다. 올해로 10회째를 맞는 ‘밴드 디스커버리’는 쏜애플, 더베인, 맥거핀 등 다수의 실력파 뮤지션들을 배출해왔다.

다음으로, ‘나의 첫 번째 콘서트’는 팀 결성 후 100석 이상 규모의 첫 단독공연을 희망하는 뮤지션 중 라이브 실력과 장르 다양성 등이 검증된 4팀에게 생애 첫 콘서트를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들에게는 KT&G 상상마당 홍대 라이브홀 공연장 대관료와 공연 홍보 및 마케팅 특전이 제공된다.

‘2022 KT&G 상상마당 홍대 음악지원사업’의 자세한 정보와 접수 방법은 KT&G 상상마당 홈페이지와 라이브홀 인스타그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지효석 KT&G 문화공헌부장은 “상상마당 홍대의 음악지원사업은 잠재력 있는 신인 뮤지션들이 더 많은 관객과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운영중인 프로그램”이라며 “앞으로도 KT&G의 대표 복합문화예술 플랫폼인 상상마당 홍대에서 신진 아티스트들이 지속적인 음악활동을 펼치며 성장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 할 것”이라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