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 'MZ가 주목한 전시,이프랜드서 선보인다!'

MZ가 주목한 ‘팀보타’ 특별전… 이프랜드에서 대표 작품, 영상 등 52점 선봬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2.07.08 11:48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이 아트컴퍼니 ‘팀보타(TEAMBOTTA)’와 협력해 <머스타드블루: 탐의 숲> 특별전을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에서 선보인다고 4일 밝혔다.

지난 3월부터 서울숲 갤러리아포레에서 열리고 있는 팀보타 특별전 <머스타드블루: 탐의 숲>은 숲을 통해 인간 내면의 감정을 찾아가며 마음 치유의 경험을 제공하는 전시회로 MZ세대를 중심으로 SNS 채널 인증샷 등을 통해 널리 알려지며 2개월만에 약 5만명 이상이 방문한 인기 전시회다.

이프랜드 <머스타드블루: 탐의 숲> 특별전은 오프라인 특별전의 전시 작품 중 대표적인 작품, 글귀, 영상 등 총 52종의 작품을 메타버스 플랫폼 이프랜드 내 전용 랜드에서 이용자들이 아바타를 통해 서로 소통하며 생생하게 감상할 수 있으며, 8월 20일까지 오프라인 전시와 동시에 운영된다.

SKT는 이프랜드 <머스타드블루: 탐의 숲> 특별전 기간 동안 이프랜드에서 도슨트 프로그램, 오프라인 티켓 할인 등 다양한 이벤트를 통해 기존 오프라인 전시와 상호 보완하며 시너지를 일으켜 이용자들의 관람 경험을 극대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특히, 팀보타 전시기획 총괄이 직접 이프랜드 <머스타드블루: 탐의 숲> 전시회 랜드에 들어와 전시 소개 및 비하인드 스토리를 들려주는 모임을 진행하며 오프라인 전시에서 접하기 어려운 경험을 이프랜드 이용자들에게 제공할 예정이다. 도슨트 설명 모임은 7월 6일 수요일 20시 처음 열리고 이후 격주로 운영된다.

SKT는 이프랜드 <머스타드블루: 탐의 숲> 전시회 운영 기간 중 이프랜드 전시회 참여 인증샷 이벤트를 통해 T멤버십 고객을 대상으로 2만6천원(성인 기준) 상당의 팀보타 오프라인 전시회 티켓을 60% 할인된 가격에 제공하고 있으며, 추후 무료 관람권 증정 이벤트도 진행할 계획이다.

양준보 팀보타 전시기획 총괄 디렉터는 “전시회를 어렵게 접근하기 보다, 있는 그대로 즐기며 힐링할 수 있도록 이번 전시회를 기획했다”며 “특히, 온·오프라인이 연계된 이프랜드와의 콜라보를 통해 관객들에게 새로운 전시 경험의 기회를 제공할 수 있어 기대된다”고 밝혔다.

한편, SKT는 올해 7월 21일부터 코엑스에서 열릴 어반아트(Urban Art) 페어 <어반브레이크2022>를 7월 11일부터 이프랜드에서 오프라인보다 10일 먼저 선보인다. <어반브레이크 2022>는 도시를 배경으로 다양한 서브 컬처와 어반 아트를 주제로 구성된 아시아 최대 어반 아트 페어다.

SKT는 이프랜드 <어반브레이크2022> 행사 기간 중 작품을 출품한 아티스트가 이프랜드에서 직접 라이브 토크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오프라인·메타버스 전시회가 서로 연결해 고객 관람 경험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양맹석 SKT 메타버스CO장은 “MZ 세대에 높은 호응을 얻고 있는 전시회 등 7월에 다양한 전시회를 진행하며 전시회를 관람하는 새로운 경험을 제공해 기쁘다”며 "앞으로도 트렌디한 전시회 등을 이프랜드에서 지속적으로 선보일 것”이라고 밝혔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