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유통, 하얀 도자기 같은 ‘백자 멜론’ 첫 출하

머니투데이 더리더 박영복 기자 입력 : 2021.04.30 11:08

농식품 전문매장 농협 하나로마트를 운영하고 있는 농협유통(대표이사 정연태)은 달고 부드러운 식감의 ‘백자 멜론’을 올해 처음 판매한다.

경남 함안군에서 출하된 ‘백자 멜론’은 흰색 바탕에 녹색 호피무늬가 그려진 외형이 가야시대 도자기인 백자와 유사해 가야백자멜론이라는 이름이 붙었다. 일반적인 멜론과 달리 껍질이 얇고 과육은 부드러우며 당도는 약 13~16 brix 정도로 달다. 실온에서는 약 10일 정도 두고 먹어도 될 만큼 저장성이 좋다.

또한 비타민C, 칼슘, 무기질이 풍부하고 항산화 물질인 베타카로틴을 다량 함유하고 있어 야맹증 예방과 시력보호, 감기 등 각종 질병 예방에 도움을 준다.
pyoungbok@mt.co.kr
PDF 지면보기